‘왕사’ 임윤아, 정체 들통…오민석과 강제결혼하나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왕은 사랑한다' 방송 캡쳐

/사진=MBC ‘왕은 사랑한다’ 방송 캡쳐

MBC 월화드라마 ‘왕은 사랑한다’(극본 송지나, 연출 김상협) 임윤아의 정체가 드러났다.

지난 1일 방송된 ‘왕은 사랑한다’에서는 은산(임윤아)이 은영백(이기영)의 숨겨둔 진짜 딸이라는 사실이 밝혀졌다.

은영백은 은산의 정체를 알게된 송인(오민석)과 왕전(윤종훈)을 상대로 “비밀 보장의 대가가 무엇이냐”며 거래를 제안했다.

전부터 최고 부자 은영백 집안의 사위이자 은산의 부군 자리를 노려왔다는 왕전은 비릿한 미소를 띄었고 송인은 기다렸다는 듯 “혼담을 성사시켜야겠다”고 말했다.

앞서 은산은 자신을 미행하는 송인의 발길을 피하며 존재를 끝까지 들키지 않으려 노력했다. 피할 수 없이 마주친 송인 앞에서 자신을 추궁하는 모든 말에 ‘모르쇠’로 일관했다.

하지만 뜬금없이 존댓말을 구사하기 시작한 송인의 화법에 이미 자신의 과거사와 신분을 들켰다는 사실을 눈치 챘다.

자신의 집으로 돌아가는 길을 송인과 함께 갈 수밖에 없었던 ‘적과의 동행’은 그 동안 왈가닥 소년과 같은 중성미를 뿜던 은산의 캐릭터를 변주한 첫 계기가 됐다.

‘왕은 사랑한다’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