퀸비즈 주하, 기아-KT 경기 시타 “다재다능 매력”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퀸비즈 / 사진제공=컴퍼니A이엔티

퀸비즈 / 사진제공=컴퍼니A이엔티

걸그룹 퀸비즈 멤버 주하가 시타자로 나섰다.

주하는 1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기아 타이거즈와 KT위즈의 경기에 시타자로 초청돼 승리 기원 시타를 선보였다.

주하는 이날 시타를 마친 뒤 “어릴 때부터 야구경기를 좋아했다. 직접 경기장에 와서 시타를 하게 되니 너무 신기하고 잊지 못할 경험이 될 것 같다”며 “퀸비즈의 좋은 에너지가 경기에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퀸비즈는 새 앨범과 함께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