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작’ 박정학, 카메라 밖에선 장난기 가득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조작' 박정학 /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조작’ 박정학 /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SBS 월화드라마 ‘조작’에 출연 중인 배우 박정학의 비하인드컷이 공개됐다.

박정학 소속사 다인엔터테인먼트는 1일 박정학의 장난스러운 촬영 비하인드컷을 공개했다.

극중 박정학은 EM무역 사장 박응모 역이다. 대한일보 스플래시팀과 검찰에 오명을 안긴 민영호 사건 조작에 가담하는 ‘조작’의 시작에 큰 역할을 한 인물이다.

특별 출연으로 드라마 조작에서 열연을 펼친 박정학은 악랄한 살인자를 연기해 호평을 받았다. 공개된 사진에서는 수의를 입고 빗자루를 들고 있거나 포승줄에 묶여 구석에 앉아있다.

관계자는 “박정학은 극중 극악무도한 살인자이지만 카메라가 돌아가지 않을 때는 장난끼 가득한 모습으로 더위에 지친 많은 스태프들에게 웃음을 줬다’며 “위험한 장면에서도 대역 없이 연기하는 노련함으로 찬사를 받기도 했다”고 전했다.

 

지난 31일 ‘조작’에서 박응모는 구치소에서 풀려난 뒤 실시간으로 그의 사진이 보도 되며 많은 사람들에게 쫓기다 결국 옥상에서 떨어져 최후를 맞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