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와이프’ 박명수 “장모, 결혼 반대했었다”

/사진=SBS '싱글와이프'

/사진=SBS ‘싱글와이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개그맨 박명수가 SBS 예능프로그램 ‘싱글와이프’ 녹화 중 장모님이 결혼을 반대했던 사연을 공개했다.

박명수는 ‘싱글와이프’ 정규 첫 녹화에 참여해 아내 한수민과의 다양한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스튜디오 VCR을 통해 처음으로 한수민의 모습을 접한 남희석, 이천희, 김창렬, 서현철은 모두 “정말 미인이시다”라며 극찬했지만 박명수는 “사실 우리 결혼에 대해 처가에서 반대가 심했다”고 밝혔다.

박명수는 “당시 장모님이 결혼을 심하게 반대하셨지만, 결국 결혼을 승낙하시더라. 이후에 장모님이 내 어머니에게 ‘제가 그동안 반대해서 죄송하다’라고 했다”며 당시의 상황을 설명했다.

이밖에 한수민의 첫 배낭여행기가 공개됐다. 첫 ‘아내DAY’를 맞은 한수민은 생애 첫 배낭여행지로 태국 방콕을 정했고 남편 박명수는 직접 아내의 배낭을 꼼꼼히 싸주며 남다른 사랑꾼 면모를 보였다.

하지만 배낭을 싸는 내내 아내의 물건이 어디 있는지, 아내에게 필요한 물건이 무엇인지 몰라 온 집안을 뱅뱅 돌며 배회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명수 한수민 부부의 이야기는 오는 2일 오후 11시10분 ‘싱글와이프’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