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강호동도 무릎 꿇게 만든 이효리

/사진=JTBC '한끼줍쇼'

/사진=JTBC ‘한끼줍쇼’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이효리의 등장에 천하장사 강호동이 무릎을 꿇었다.

오는 2일 방송될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 원조요정 핑클의 이효리와 S.E.S의 슈가 밥동무로 출연한다. 두 사람은 이경규, 강호동과 함께 김포시 운양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최근 ‘한끼줍쇼’ 녹화에서 이효리와 슈가 등장하자 규동형제는 어느 때 보다 밝은 모습으로 두 사람을 반겼다.

하지만 평소 과도한 소통으로 게스트를 지치게 했던 강호동은 이효리의 등장과 동시에 꿀 먹은 벙어리가 되어 이경규 마저 당황하게 했다.

이효리는 “톱스타 울렁증이 있는 것 같다. 강호동도 쥐고 흔드는 사람과 방송을 해봐야 한다”며 강호동의 뒷목을 잡고 흔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경규는 이를 막기는커녕 한 술 더 떠 강호동의 진행방식을 고발했고 의기소침해진 강호동의 모습을 지켜보며 통쾌해했다.

특히 이효리는 이제껏 알려지지 않았던 강호동의 비밀폭로까지 예고해 길 한복판에 강호동을 무릎 꿇게 했다.

천하장사 강호동의 무릎을 꿇게 만든 비밀은 오는 2일 오후 10시50분 ‘한끼줍쇼’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