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사남’ 이소연, 표정 부자 등극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MBC '죽어야 사는 남자' 이소연 스틸컷

MBC ‘죽어야 사는 남자’ 이소연 스틸컷

배우 이소연이 MBC 수목 미니시리즈 ‘죽어야 사는 남자’(연출 고동선, 극본: 김선희)에서 이지영B 역할을 맡아 다이내믹한 표정 연기로 호평을 얻고 있다.

이소연은 극중 업계에서 인정 받는 드라마 제작 PD 이지영B를 연기한다. 강예원이 맡은 주인공 이지영 A와 동명이인이나 주변 환경과 성격 등에서 반대되는 면모를 보여 재미를 더하고 있다.

특히 죽은 줄로만 알았던 아빠 사이드 파드 알리 백작(최민수)과 35년 만에 만나게 된 딸의 심리를 그려낸 장면이 방송 후 화제를 모았다.

이소연은 백작을 만나기 전 묘한 긴장과 설렘이 혼재된 표정을 짓다가도 백작과 이야기를 나누게 되자 금세 밝은 미소를 지어 보이며 극적인 감정 변화를 나타냈다. 뿐만 아니라 백작에게서 사진과 편지를 건네 받는 장면에서의 표정 연기는 더욱 돋보였다. 사진 속에 있는 아이가 자신이 아니라는 것을 알게 된 뒤의 당황을 얼굴에 드러냈다. 뿐만 아니라 자신이 억만장자의 딸이 아니라는 것에 대한 아쉬움과 백작이 진실을 알게될까 초조해 하는 표정을 지으며 입체적인 연기를 선보였다는 호평도 얻었다.

제작진은 “백작과 지영B의 첫 만남 촬영 당시 시시각각 변하는 이소연의 표정 연기에 출연진과 현장 스태프들이 모두 숨을 죽였을 정도였다. 이소연은 자신이 맡은 캐릭터를 완벽하게 이해하고 있다. 지영B의 작은 감정도 표정으로 바로 표현해낸다. 이소연의 본격적인 활약에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죽어야 사는 남자’는 초호화 삶을 누리던 작은 왕국의 백작이 딸을 찾기 위해 한국에 도착하면서 벌어지는 과정을 그린 코믹 가족 휴먼 드라마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