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컴백 4일 앞두고 단체컷 공개…소년美 발산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위너 / 사진제공=YG

위너 / 사진제공=YG

그룹 위너가 컴백을 4일 앞두고 소년미 넘치는 단체컷을 공개했다.

YG엔터테인먼트는 31일 오후 공식 블로그를 통해 위너의 ‘컴백 D-4 포스터’를 게재했다. 풋풋한 멤버들의 모습이 담겼다.

위너는 오는 8월 4일 더블 타이틀곡 ‘럽미럽미(LOVE ME LOVE ME)’와 ‘아일랜드(ISLAND)’를 발표할 예정이다. ‘럽미럽미’는 디스코 장르를 위너만의 세련된 감성으로 재해석한 곡이다. ‘아일랜드’는 무더운 여름에 잘 어우러지는 댄스홀, 트로피컬 장르로 ‘섬’이라는 독특한 소재와 가사가 인상적이다. 두 곡 모두 멤버들이 작사, 작곡에 참여한 자작곡이라 의미가 깊다.

위너는 지난 4월 ‘릴리릴리’로 컴백해 음악방송을 비롯해 라디오, 예능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현재 송민호·김진우는 ‘신서유기 4’, ‘오지의 마법사’ 등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

YG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0대 청춘을 담은 이번 컴백은 싱그러운 위너의 색깔과 정체성을 재확인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위너는 오프라인 음반의 예약 판매를 31일 오후 5시부터 시작한다. 북클릿 이미지가 다른 ‘FOR YOUTH ver’과 ‘FOR DREAM ver’ 2종을 발매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