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 수도 있는 사람’ 수영 “첫 멜로 드라마…또래 배우와 러브라인 처음”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최수영,알 수도 있는 사람

배우 최수영이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 사옥 JTBC홀에서 열린 JTBC 웹드라마 ‘알 수도 있는 사람’(연출 임현욱, 극본 윤이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환하게 웃으며 박수를 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JTBC 웹드라마 ‘알 수도 있는 사람’에 출연하는 소녀시대 수영이 “알콩달콩 연애하는 드라마를 꼭 해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수영은 31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빌딩에서 열린 ‘알 수도 있는 사람’ 제작 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날 수영은 “또래 배우와 러브라인을 그리는 작품이 처음이다. 김진영A(심희섭)과 이안(수영)이 연애하는 부분이 현실 같았다”며 “모두 공감할 만한 내용이라고 생각해서 작품을 선택했다”고 밝혔다.

웹드라마 ‘알 수도 있는 사람’은 31일부터 오는 8월 11일까지, 평일 오전 7시 네이버TV를 통해 공개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