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한지은, HB엔터와 전속계약…’리얼’ 4200대1의 주인공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한지은 /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배우 한지은 /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신인배우 한지은이 HB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HB엔터테인먼트는 “한지은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주목받고 있는 신예인 만큼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31일 밝혔다.

한지은은 최근 개봉했던 영화 ‘리얼’에서 4200대1의 경쟁력을 뚫고 한예원 역에 캐스팅됐다. 신선하면서도 세련된 외모로 눈길을 끌었다.

한지은은 2010년 부산국제영화제 출품작인 영화 ‘귀’로 데뷔했다. 이후 영화 ‘수상한 그녀’, ‘기술자들’, ‘부산행’, ‘석조저택 살인 사건’ 등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였다.

HB엔터테인먼트는 김래원, 지진희, 조성하, 안재현 등 다양한 색깔을 지닌 아티스트들이 소속됐다. 또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등을 제작한 종합엔터테인먼트사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