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제 44회 한국방송대상’ 가수상 수상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방탄소년단,기자간담회

그룹 방탄소년단/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보이그룹 방탄소년단이 ‘제 44회 한국방송대상’ 가수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한국방송협회는 31일 ‘제 44회 한국방송대상’ 수상자 명단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이 가수상 부문에서 트로피를 받게 됐다.

방탄소년단은 2013년 데뷔한 7인조 보이그룹이다. 학교 3부작, 청춘 2부작, ‘윙스’ 시리즈 등 독특한 세계관과 스토리텔링을 가미한 콘셉트 전략으로 가요계 새 지평을 썼다. 데뷔 4년차에 국내 각종 가요 시상식 대상을 거머쥐었고, 지난 5월에는 ‘빌보드 뮤직 어워드’ 톱 소셜 아티스트상을 수상하는 등 국내외로 활약하고 있다.

‘한국방송대상’은 1973년 시작됐으며, 1년 동안 지상파 방송을 빛낸 시사, 보도, 교양, 예능 프로그램 중 가장 우수했던 작품과 방송인을 선정해 시상한다. 올해 시상식은 9월 4일 KBS홀에서 개최되고 KBS1을 통해 생중계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