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콤한 원수’ 김호창, 유건에 “박태인 어떻게 생각해?”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달콤한 원수' 방송 캡쳐

/사진=SBS ‘달콤한 원수’ 방송 캡쳐

SBS 아침드라마 ‘달콤한 원수’(극본 백영숙, 연출 이현직)의 김호창이 박태인을 위한 사랑의 큐피드로 변신했다.

31일 방송된 ‘달콤한 원수’에서는 술에 취한 홍세강(김호창)이 최선호(유건)에게 오랫동안 품어온 동생 홍세나(박태인)의 마음을 대신 전했다.

오달님(박은혜)을 향한 죄책감에 혼자 술을 마시던 홍세강은 최선호가 다가오자 “이리와 한잔 해”라고 술을 권했다.

홍세나의 적극적인 감정 표현 때문에 심란한 최선호의 마음을 눈치 챈 그는 “솔직히 말해봐. 우리 세나 어떻게 생각해? 이건 고모부가 아니라 세나 오빠로서 묻는 거야”라며 돌직구 질문을 했다.

홍세강은 이어 “그때 기억나? 세나가 선호 너 대신 다쳤을 때도 자기 아픈 것보다 선호 너 걱정할 정도로 좋아했어”라며 사랑의 큐피드로 역할을 했다.

예상치 못한 발언에 놀란 최선호에게 “재희가 좋아해서 우리 세나는 말 한마디 못했던 거야”라며 그녀의 사랑이 오랫동안 이어져 왔다는 사실도 알렸다.

홍세강의 도움으로 두 사람이 연인 관계로 발전될 수 있을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달콤한 원수’는 매주 월~금요일 오전 8시30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