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 5000만 돌파” 뉴이스트 W JR·아론, ‘눕방’ 성공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뉴이스트 W 아론, JR / 사진제공=네이버 V 라이브

뉴이스트 W 아론, JR / 사진제공=네이버 V 라이브

보이그룹 뉴이스트 W의 멤버 JR(김종현)과 아론이 30일 오후 네이버 V 라이브 ‘눕방’을 통해 자신들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나눴다.

JR과 아론은 이날 지난 25일 발표한 스페셜 앨범 ‘있다면’의 음원차트 성적에 대해 “믿기지가 않았다”고 말했다. “음원 사이트 차트 진입 순위가 높았는데 이런 날도 오는구나 싶어 너무 감사드렸다. 저희가 더 열심히 해서 꼭 기쁘게 만들어드리겠다”며 인사했다.

JR과 아론은 팬들이 궁금해하는 ‘요즘 가장 즐겨먹는 음식’ ‘여유로운 시간에 무얼 하는지’ 등 자신들의 ‘현재’에 대한 질문에 답했다. 또 ‘최근 생긴 꿈’으로는 두 멤버 모두 음악방송 1위를 꼽았다. 뿐만 아니라 과거로 돌아가 연습생 시절의 추억을 팬들과 공유하기도 했다.

JR과 아론은 앞으로 팬들과 해보고 싶은 것들로 바비큐 파티와 한국 단독 콘서트를 말했다. 또한 미래에 어떤 ‘뉴이스트’로 기억되고 싶은지에 대해 아론은 “항상 열심히 하는, 변하지 않는 뉴이스트로 기억되고 싶다”, JR은 “저는 힘들 때 옆에 있어줬던 사람이 뉴이스트라는 이름이었으면 좋겠다. 힘이 들 때 옆에 있어주는 뉴이스트가 되고 싶다”고 진심어린 답을 내놓았다. 마지막으로 두 사람은 “팬들의 사랑과 관심에 행복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 어떻게 보답해드려야 할지 늘 고민하는 뉴이스트가 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이날 방송은 생방송 중 하트 수가 5000만 개를 돌파하며 뉴이스트 W의 인기를 입증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