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J Project, 오늘(31일) 정오 신보 ‘Verse 2’ 발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JJ Project 새 앨범 'Verse 2' 커버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JJ Project 새 앨범 ‘Verse 2’ 커버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JJ 프로젝트(JJ Project)의 새 앨범 ‘벌스 2(Verse 2)’가 31일 정오 베일을 벗는다.

갓세븐의 JB와 진영으로 구성된 JJ 프로젝트는 2012년 5월 데뷔 싱글 앨범 ‘바운스(BOUNCE)’을 발표하고 가요계에 첫 발을 내딛었다. 당시 이들은 자유분방한 매력과 넘치는 에너지로 무대를 채웠다. 이후 2014년 갓세븐으로 다시 데뷔, 국내는 물론 해외까지 인기 영역을 넓혔다. 글로벌 아이돌로 입지를 다진 이들이 5년 만에 JJ 프로젝트로 돌아온다.

데뷔 당시 10대였던 두 사람이 어느덧 20대가 되어 다양한 변화와 성장을 맞이한 만큼 이번 새 앨범에는 음악에 대한 고민과 노력의 결과물을 담았다. JB와 진영은 앨범의 전곡 작사 및 작곡 작업에 참여해 자신들만의 감수성을 새로운 음악으로 표현했다.

타이틀 곡 ‘내일, 오늘’은 JYP엔터테인먼트 수장인 박진영과 JJ 프로젝트의 두 멤버가 함께 작사한 곡으로 팝, 얼터너티브 록, 힙합 요소가 결합되어 서정적이면서도 밝은 감성을 담았다.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동시에 한없이 유약한 청춘들이 삶을 마주하며 겪는 선택에 대한 고민, 가보지 않은 두 갈래 길 중에 한 곳을 택해야 한다는 고민들을 가사로 풀었다.

이를 비롯해 이번 앨범에는 8트랙이 담겼다. 두 사람의 음악 취향을 살려 팝, 힙합, 발라드, 얼반 팝, 트로피컬 팝, 소프트 록 등 다채로운 장르의 곡들을 수록했다. 진영과 JB는 각자의 솔로 곡 ‘그날’과 ‘페이드 어웨이(Fade Away)’는 실물 CD에서만 만나 볼 수 있는 히든 트랙으로 실어 앨범의 소장 가치를 높였다.

JJ 프로젝트는 5년 만의 새 앨범 발매를 기념해 전시회 ‘내일, 오늘: 포토 전시회(PHOTO EXHIBITION)’를 개최한다. 두 사람은 이를 통해 직접 찍은 사진과 작성한 에세이를 선보인다. 전시회에서만 감상할 수 있는 미공개 사진들도 준비됐다. 이번 전시회는 7월 31일부터 8월 6일까지 총 7일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북한남 갤러리에서 열리며 입장료는 무료다.

JJ 프로젝트는 새 앨범 발매 후, 같은 날 오후 8시 서울 광진구 예스24라이브홀에서 컴백 기념 팬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쇼케이스는 네이버 V LIVE를 통해 생중계된다.

JJ Project 전시회 포스터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JJ Project 전시회 포스터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