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 숲’ 이준혁, 존재감 빛났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비숲' 이준혁 / 사진=방송 캡처

‘비밀의 숲’ 이준혁 / 사진=방송 캡처

배우 이준혁이 지난 30일 종영한 tvN 드라마 ‘비밀의 숲’에서 이미지 변신에 성공했다.

이준혁은 ‘비밀의 숲’에서 열등감과 자격지심으로 뭉친 비리 검사 서동재를 연기했다. 모범적인 캐릭터를 주로 연기해온 이전과는 다른 모습이다. 이준혁은 목표를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서동재를 섬세하고 현실적으로 연기했다.

이준혁은 박쥐 같은 서동재의 행동을 시청자에게 이해시키며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배신과 의리를 적당한 타이밍에 오가며 긴장감을 유지했다. 색다른 연기톤을 선보인 이준혁은 ‘믿고 보는 배우’라는 호평을 이끌었다.

이준혁은 KBS2 드라마 ‘너도 인간이니’ 출연을 확정하고 촬영에 돌입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