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현우, 서주현과 거리 두기 “이대로 멀어지자”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도둑놈 도둑님' 캡처

/사진=MBC ‘도둑놈 도둑님’ 캡처

‘도둑놈 도둑님’ 지현우가 서주현과 거리를 뒀다.

30일 MBC ‘도둑놈 도둑님’에서는 장돌목(지현우)이 강소주(서주현)를 데면데면하게 대하는 모습이 방송됐다.

강소주는 장돌목에게 “너 왜 그러냐”며 “우리 친구 선을 지키기로 한 건 알겠는데 갑자기 남처럼 대하면 내가 너무 당황스럽다”고 말했다.

그러나 장돌목은 “익숙해져야 한다. 언제까지 나한테 징징댈 거냐. 내가 선 넘나들면서 너 상처 준다고 했지 않냐. 너 상처 안 주려고 이러는 거다. 이제까지 친구 이상으로 한 행동들을 조심하는 중”이라고 선을 그었다.

강소주가 “지금 친구처럼 대하지도 않지 않냐”고 되묻자 장돌목은 “어떤 게 친구고 어떤 게 친구 이상이냐”면서 “애매모호한 경계, 지긋지긋하다. 차라리 이렇게 멀어지자”고 화를 냈다.

강소주는 자신을 두고 멀어지는 장돌목의 뒷모습을 바라보며 “어떻게 그러냐. 나한테는 네가 하나뿐인 가족이고 친구인데”라며 눈물을 흘렸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