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엄마들이 뽑은 명MC… 강호동2표·이경규1표·김구라1표·유재석0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캡처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캡처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어머니들이 명MC로 방송인 강호동을 꼽았다.

30일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서장훈이 어머니들에게 “우리나라에서 가장 진행을 잘하는 MC들을 뽑아달라”며 후보로 강호동과 이경규, 김구라, 유재석을 제시했다.

토니안, 이상민의 모친은 강호동을 지목했고 김건모의 모친은 이경규를, 박수홍의 모친은 김구라를 선택했다.

특히 토니안의 모친은 “강호동은 푸근하다”면서 “한 번 스튜디오에 초대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밝혔다.

국민 MC로 손꼽히는 유재석이 어머니들 사이에서 힘을 발휘하지 못한 데 대해 김건모 모친은 “유재석이 삐치는 것 아니냐”고 걱정하면서도 “우리는 이렇게 앉아서 (토크 예능만) 하는데 유재석은 항상 서서 호루라기를 불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장훈은 “유재석은 이미 국민 MC이기 때문에 (‘미우새’ 투표 결과에) 마음 상해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