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 아이유, 이게 진짜 초콜릿 음색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JTBC '효리네 민박' 캡처

/사진=JTBC ‘효리네 민박’ 캡처

가수 아이유가 초콜릿처럼 달콤한 음색을 뽐냈다.

30일 방송된 JTBC ‘효리네 민박’에서는 아이유가 민박집 퇴근 후 휴식을 취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아이유는 팝송을 크게 재생시키고 침대에 기댔다. 이어 그는 초콜릿을 먹으며 노래를 따라부르기 시작했다.

가요계 ‘음색 왕’으로 불리는 가수답게 짧은 한 소절만으로 달콤한 음색을 뽐내 감탄을 자아냈다.

아이유가 쉬는 동안 민박집에서는 식구들이 모두 모여 마당에핫이슈, 효리네 민박, 아이유 불을 피워놓고 도란도란 이야기 꽃을 피웠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