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너무’ 전광렬, 강태오 협박 “증거 안 내놓으면 엄정화 위험해져”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캡처

/사진=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캡처

‘당신은 너무합니다’ 전광렬이 집을 나가겠다는 강태오에게 엄정화를 두고 협박했다.

30일 MBC ‘당신은 너무합니다’에서는 유지나(엄정화)가 집에서 쫓겨나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에 유지나의 아들인 이경수(강태오)도 “집을 나가겠다”고 말했다. 그러나 박성환(전광렬)은 “너는 이미 내 아들”이라며 이경수의 요구를 물리쳤다.

박성환은 거듭 집을 나가게 해 달라는 이경수에게 “그렇다면 증거물을 내놓고 나가라”고 말했다.

이경수가 “증거물을 갖고 있지도 않고 찾아낼 능력도 없다”고 반박하자 박성환은 “그 증거물을 현준(정겨운)이 녀석에게 주고 이 집을 나가는 순간, 너희 엄마는 위험해질 것”이라며 “신중히 행동하라는 소리다”고 협박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