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미경 9대 ‘판듀’ 등극…강원래 “항상 남 위해주는 사람”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SBS '판타스틱 듀오2' 캡처

/사진=SBS ‘판타스틱 듀오2’ 캡처

그룹 클론의 강원래가 박미경을 “자기보다 남을 위해주는 사람”이라고 소개했다.

30일 방송된 SBS ‘판타스틱 듀오2’에서는 박미경과 클론의 듀엣 대결이 펼쳐졌다.

박미경은 ‘대학로 티켓왕’ 이지영 씨와 ‘기억 속의 먼 그대에게’로 무대를 꾸몄다. 짙은 감성과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무장된 퍼포먼스에 모두가 감탄했다.

무대를 마친 뒤 두 사람 모두 눈시울을 붉혔다. 박미경은 “물가에 내놓은 자식 같았는데 잘해줬다”고 자신의 판듀를 향한 애정을 보였다.

이를 지켜보던 강원래는 “박미경은 항상 자기보다 남을 위해주는 사람”이라며 “그래서 우리 술값도 항상 자기가 내준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오늘도 박미경이 ‘티켓왕’의 물주가 돼 자신감을 찾아준 것 같다”고 말했다.

대결 결과 9대 판타스틱 듀오로 클론을 꺾고 박미경과 이지영 씨가 등극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