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자전거 탄 풍경, 김형섭이 떴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복면가왕' 캡처

/사진=MBC ‘복면가왕’ 캡처

팝 포크 밴드 자전거 탄 풍경(이하 자탄풍)의 김형섭이 MBC ‘복면가왕’에 출연했다.

30일 방송된 ‘복면가왕’에서는 과일빙수와 당나귀가 2라운드 첫 번째 대결에서 맞붙었다.

2라운드 우승은 청아한 음색과 섬세한 가창력을 자랑한 과일빙수에게 돌아갔다. 아쉽게 패배한 당나귀는 복면을 벗었고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너에게 난 나에게 넌’으로 유명한 자탄풍의 김형섭이 바로 당나귀였던 것.

김형섭은 “깨고 싶은 편견이 있었는데 안 깨졌다”며 “애들처럼 보이고 싶었는데 아무나 하는 게 아니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이어 “‘너에게 난 나에게 넌’을 처음 발표했을 때 시대에 뒤떨어진다는 이야기도 들었다. 그렇지만 앞으로도 저희가 할 수 있는 음악을 들려드리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