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유재석·지석진 “전소민, 넌 너무 불나방”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SBS '런닝맨' 캡처

/사진=SBS ‘런닝맨’ 캡처

배우 전소민이 SBS ‘런닝맨’ 유재석과 지석진이 인정한 ‘불나방’에 등극했다.

30일 방송된 ‘런닝맨’은 리얼 패밀리 특집으로 꾸며져 팀마다 미션비를 획득하기 위해 ‘돈 워리 비 해피’ 게임을 펼쳤다.

각 팀은 전략적 제휴를 맺을 팀을 구했다. 전소민도 그 중 하나로 “이 쪽도 오시라”며 손을 번쩍 들고 다른 팀의 멤버들을 설득했다. 그러나 아무도 전소민에게 반응해주지 않아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지켜보던 지석진과 유재석은 전소민에게 “소민이는 너무 불나방이다”고 거듭 강조해 웃음을 더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