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주년’ 소녀시대, 컴백 첫 무대는 팬미팅서… 효연 티저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소녀시대 효연 티저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소녀시대 효연 티저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소녀시대(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가 데뷔 10주년 기념 팬미팅에서 신곡 무대를 첫 공개한다.

소녀시대는 데뷔 기념일인 8월 5일 오후 7시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리는 10주년 기념 팬미팅 ‘걸스 제너레이션 10th 애니버서리 – 홀리데이 투 리멤버 –(GIRLS´ GENERATION 10th Anniversary – Holiday to Remember –)‘에서 정규 6집 더블 타이틀 곡 ‘올 나이트(All Night)’와 ‘홀리데이(Holiday)’ 무대를 처음 선보일 예정이다.

이에 앞선 30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멤버 효연의 새로운 모습을 담은 티저 이미지와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티저를 통해 부드러운 멜로디가 돋보이는 미디엄 템포의 팝 발라드 곡 ‘원 라스트 타임(One Last Time)’ 일부도 감상할 수 있다.

소녀시대 정규 6집 ‘홀리데이 나이트(Holiday Night)’는 8월 4일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음원 공개된다. 실물 CD는 7일 발매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