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김정근, 초보 아빠에서 에이스 남편으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 이지애, 김정근 / 사진제공=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 이지애, 김정근 / 사진제공=SBS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 매사에 서툴기만 하던 초보 아빠 김정근이 달라졌다.

오는 31일 방송되는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 육아의 늪에 빠졌던 초보 아빠 김정근이 ‘에이스 남편’으로 재탄생한다.

김정근은 지난주 아직 이도 안 난 생후 6개월 딸에게 수박을 쥐어주고 졸린 딸을 비행기 태우는 등 서툴기만 한 모습을 보였다 아내의 걱정만 키우던 그가 이 날 방송에서는 MC들에게 “상위 0.5% 에이스 남편”이라는 격한 칭찬을 받ㄴㄴ다.

김정근이 딸 서아를 홀로 돌본 지 어언 15시간이 지났을 무렵 워킹맘 이지애가 스케줄을 끝내고 집으로 돌아왔다. 힘겨운 독박 육아가 끝나는가 싶었지만 두 사람의 ‘동상이몽’은 이제부터 시작이었다. 예상치 못한 질문들을 던지는 아내 이지애 탓에 김정근의 표정이 점점 굳어가기 시작했다.

양보 없는 부부의 ‘동상이몽’에 이를 지켜보던 출연진들까지 김정근과 이지애 편으로 나뉘면서 공방전에 불이 붙었다는 후문이다. 특히 MC 김구라는 “친하지도 않은데 오늘만큼은 김정근 씨의 친구가 돼주고 싶다”며 김정근을 적극 지지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스튜디오까지 달아오르게 한 김정근과 이지애 부부의 ‘동상이몽’ 결말은 오는 31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