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타스틱 듀오2’ 클론, 데뷔 21년 만의 라이브 무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판타스틱 듀오2' 클론 / 사진제공=SBS

‘판타스틱 듀오2’ 클론 / 사진제공=SBS

클론이 SBS ‘판타스틱 듀오2‘에서 데뷔 21년 만에 최초로 라이브 무대를 선보인다.

클론은 최근 녹화에서 파이널 무대 곡으로 유일한 히트넘버인 ‘사랑과 영혼’을 선택했다. 1996년에 데뷔해 격렬하고 화려한 퍼포먼스 위주의 EDM 듀오로 활동했던 클론은 “전성기 시절 항상 AR무대만을 해왔다. 이렇게 무대에서 노래를 직접 하는 게 처음”이라고 고백했다.

클론의 라이브 무대가 전하는 울림은 진했고 관객들은 황홀함 속에 무대를 만끽했다.

또 이날 녹화에서는 박미경이 자신의 최종 판타스틱 듀오와 함께 파이널 무대곡으로 ‘기억 속의 먼 그대에게’를 선곡해 클론에 맞선다. 클론과 박미경의 최후의 대결은 30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되는 ‘판타스틱 듀오2’에서 만나볼 수 있다.

‘판타스틱 듀오2‘는 8월 6일부터 ’Summer Hoilday’ 시리즈 2탄인 ‘판듀 스타워즈 특집’으로 꾸민다. 가수 양희은과 거미의 판듀 도전자로 비투비 육성재, 블랙핑크 로제, 가수 황치열, B1A4 산들 등 연예인 10명이 등장해 최초의 연예인 판타스틱 듀오를 노린다. 이에 앞서 ‘네이버 TV’ 및 공식 SNS 채널에서 연예인 10명의 선공개 영상이 차례대로 공개될 예정이다. 본 방송은 8월 6일 오후 6시 25분 방송.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