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위있는 그녀’ 김희선, 홀로서기 성공할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JTBC '품위있는 그녀' / 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드라마하우스

JTBC ‘품위있는 그녀’ / 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드라마하우스

JTBC 금토드라마 ‘품위있는 그녀’의 김희선이 이혼 재판에 나서 그녀의 홀로서기가 주목되고 있다.

‘품위있는 그녀’의 우아진(김희선)이 남편 안재석(정상훈)과 법정에서 공방을 펼치는 현장이 29일 공개됐다.

우아진은 자신이 발굴한 신인 화가이자 딸 안지후(이채미)의 미술선생 윤성희(이태임)와 안재석이 불륜 관계라는 것을 알고 헤어지라는 살벌한 경고를 했다. 그러나 끝을 모르는 그들의 불륜행각에 우아진은 더 이상 참지 못하고 이혼을 선언, 인생 제 2막을 준비했다.

공개된 사진 속 우아진은 기필코 안재석과 이혼 하겠다는 결의에 찬 표정이다. 변호사 강기호(이기우)의 든든한 지원 아래 말이 안 통하는 남편과 내연녀와의 기막힌 삼각관계를 청산하기 위해 나선 우아진이 이혼에 성공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태양과 달처럼 두 여자 모두를 사랑하기에 어느 한 쪽도 포기할 수 없다는 안재석은 과연 법정에서 어떤 입장을 드러낼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특히 안재석은 이 날 최종적으로 자신의 의사를 밝히며 반전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우아진을 도울 강기호는 변호사로서의 카리스마와 진면목을 보이며 그녀의 어깨에 힘을 실어준다.

‘품위있는 그녀’ 관계자는 “우아진과 무개념 남편 안재석의 법정 공방과 함께 두 사람이 이혼에 성공할 수 있을지 지켜봐주시기 바란다. 그동안 마음고생이 심했던 그녀가 인생 제 2막을 시작할 수 있도록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김희선과 정상훈의 이혼 재판으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품위있는 그녀’는 29일 오후 11시 14회가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