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트럭’ 백종원, ‘장사의 神’이 밝히는 영업 노하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백종원의 푸드트럭' / 사진제공=SBS

‘백종원의 푸드트럭’ / 사진제공=SBS

SBS ‘백종원의 푸드트럭’에서 백종원이 장사 비법을 공개했다.

28일 방송되는 ‘백종원의 푸드트럭’에서는 백종원이 푸드트럭 도전자를 1:1로 가르치며 장사 비법을 알려줬다.

백종원은 최근 진행된 도전자들과의 첫 만남에서 푸드트럭 음식들을 시식하며 촌철살인 독설을 날렸다. 이후 배우 이훈을 포함한 도전자들은 백종원의 조언대로 메뉴판을 변경하거나 복장을 교체하는 등 각자 문제점을 개선해나갔다.

백종원이 요식업에서 꼽는 제일 중요한 점 중 하나는 음식 자체와 판매하는 사람의 태도다. 백종원은 큰 결단을 내려 도전자들을 위해 두 팔을 걷어붙이고 직접 1:1 맞춤 솔루션을 시작했다. 요리 개발실로 도전자들을 불러 모아 각 메뉴와 손님 응대 태도를 완벽히 분석해주고 1:1 족집게 과외 못지않게 철저히 백종원만의 특별 영업 노하우를 전수한 것이다.

튀긴 핫도그 푸드트럭 도전자에게는 반죽의 문제점을 분석해줬다. 반죽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생각지도 못한 히든 재료를 제시하기도 했다. 백종원의 도움으로 완성된 핫도그를 맛본 도전자는 “눈물이 다 나려고 한다”며 상상 이상의 반응을 보였다. ‘백종원표 히든 재료’의 정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밖에 떡갈비 푸드트럭 도전자에게는 메뉴 개선과 함께 태도 개선에 힘썼다. 백종원은 손님이 몰렸을 경우 계산되지 않은 조리 시간을 지적하며 본인이 직접 진상 손님으로 빙의해 도전자의 문제점을 낱낱이 일깨워줬다.

‘장사의 神’이라 불리는 백종원의 노하우는 28일 오후 11시 20분에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