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티피플’ 헤이즈, 박진영의 ‘난 여자가 있는데’ 리메이크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파티피플' 헤이즈 / 사진제공=SBS

‘파티피플’ 헤이즈 / 사진제공=SBS

SBS ‘파티피플’ 헤이즈가 박진영의 곡을 개사했다.

오는 29일 방송되는 ‘파티피플’ 2회 게스트로 싱어송라이터 헤이즈가 출연한다.

헤이즈는 지난달 26일 ‘널 너무 모르고’와 ‘비도 오고 그래서’로 컴백 후 국내 7개 음원차트 최상위권을 독차지하며 명실상부한 음원 강자로 자리매김했다. 헤이즈는 여러 방송사의 러브콜에도 불구하고 이번 앨범 처음이자 마지막 방송으로 ‘파티피플’을 택해 눈길을 끌었다.

헤이즈는 “’파티피플’ 섭외 연락을 받고 ‘내가 언제 박진영을 만나 이야기를 해볼 수 있을까’ 하는 마음에 단박에 OK를 외쳤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헤이즈의 출연을 누구보다 반겼던 MC 박진영 역시 헤이즈 열성 팬임을 고백하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파티피플’ 제작진은 “박진영이 헤이즈의 ‘이 노래’를 듣고난 뒤, 작사, 작곡, 편곡 모든 부문에서 10점을 주며 ‘요즘 나의 NOT JYP 리스트(JYP가 아닌 가수들의 노래 리스트) 1위곡’이라고 말했다”라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박진영과 헤이즈는 이 날 작사와 작곡에 능한 음악인으로서 무대에서 깊이 있는 음악 이야기를 나눴다. 헤이즈는 자신의 작곡 방식을 궁금해하는 박진영을 위해 ‘비도 오고 그래서’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헤이즈는 핸드폰에 저장해 놓은 미공개 허밍 음성 파일을 현장에서 공개하기도 했다. 또 선배 가수 박진영을 위해 즉석에서 ‘난 여자가 있는데’를 개사해 ‘난 남자가 있는데’로 재탄생시켜 감탄을 자아냈다.

‘파티피플’은 오는 29일 밤 12시 15분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