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정규 편성 첫 방송… MC 딘딘 ‘맹활약’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딘딘/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딘딘/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딘딘이 지난 27일 방영된 MBC에브리원 여행 프로그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MC로 활약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방송인 크리스티안의 멕시코 친구들 3인방의 한국 여행기가 그려졌다.

딘딘은 프로그램의 정규 편성에 큰 역할을 한 알베르토와 그의 친구들에 대해 “역시 친구들을 잘 사귀어야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멕시코인의 열정과 ‘흥 문화’에 대한 에피소드를 털어놓으며 방송 내내 분위기를 활기차게  띄웠다.

딘딘은 자신의 SNS를 통해서도 “‘MBC에브리원의 역사를 쓴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가 드디어 정규 편성 이후 첫 방송입니다. 더 더 많이 사랑해주세요. 제가 잘할게요. 꿀잼은 무조건 보장”이라며 프로그램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