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한혜진 “전현무, 카메라 돌 때 다정하다”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해피투게더3'

‘해피투게더3’

KBS2 ‘해피투게더3’ 한혜진이 전현무에 대해 “MBC의 유재석”이라고 밝혔다.

한혜진과 전현무는 MBC ‘나 혼자 산다’에 함께 출연 중이다. 한혜진은 전현무에 대해 “성격이 너무 좋다”면서 “M본부에서는 수장이다. 유재석이다. 항상 경청하고 따른다. 여기서는 왜 그런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전현무는 “‘나 혼자 산다’ 팀은 여기 안 나왔으면 좋겠다”고 민망해했다.

한혜진은 “전현무는 카메라가 돌 때 확실히 더 다정하다. 큰 차이는 없다”고 강조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유재석은 “인간적”이라고 했고, 전현무는 “나를 움직이는 건 빨간불이다”고 웃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