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넌 “‘복면가왕’ 출연 후 한국어 발음 자신감 생겨”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샤넌 쇼케이스

가수 샤넌이 서울 마포구 서교동 홍대 yes24 무브홀에서 열린 미니앨범 ‘Hello’ 언론 쇼케이스에 참석해 손가락 하트를 만들며 귀여운 포즈를 취했다. / 사진=조준원 기자

가수 샤넌이 MBC ‘복면가왕’ 출연 이후 자신감이 생겼다고 밝혔다.

오는 28일 새 미니앨범을 발매하는 샤넌은 27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무브홀에서 컴백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샤넌은 “‘복면가왕’ 출연하면서 누군가는 내 이름을 말할 줄 알았는데 아무도 나라고 예상 못하는 것 같았다. 신기했다”고 말했다. 이어 “발음에 대한 지적을 있을 줄 알았는데 아무도 그 이야기를 하지 않았다. 내가 한국어 연습을 열심히 한 것 같아 기분 좋았다”며 “덕분에 타이틀곡을 녹음하면서도 편한 마음으로 임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