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학교’, 학생들 첫 무대 공개… 폭풍 성장 기대해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아이돌학교' 스틸컷

‘아이돌학교’ 스틸컷

Mnet 걸그룹 인재 육성 리얼리티 ‘아이돌학교’ 학생들이 확 달라졌다. 27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되는 ‘아이돌학교’ 3회에서는 학교 생활 3주차에 접어든 학생들의 입학 후 첫 무대가 공개된다.

‘아이돌학교’ 학생들은 교실과 체육관을 오가며 수업에 열중하던 때와는 전혀 다른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자신감 넘치는 표정에 콘셉트를 극대화한 의상과 메이크업이 눈길을 끈다. 청순함을 강조한 원피스, 깜찍 발랄한 헤어스타일, 붉은 빛 조명 앞에 선 섹시한 포즈 등 각기 다른 콘셉트를 암시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날 ‘아이돌학교’ 학생들은 1차 데뷔 능력 고사 무대를 선보였다. 1차 데뷔 능력 고사는 학생들의 실력 향상과 성장을 위한 첫 번째 관문이다. 실제 실력이 폭풍 성장해 깜짝 놀랄 만한 결과를 만든 학생들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함께 연습하던 40명의 학생들이 처음으로 팀을 나누게 된다. 콘셉트가 잘 맞는 친구, 1등 확률이 높은 멤버 구성을 고심하며 팀을 선택하는 순간부터 긴장의 연속이다. 무대 위에서 주목 받고 싶은 욕심을 뒤로하고 의견을 조율해가며 파트를 분배하고 호흡을 맞춰 연습하는 과정까지 학생들의 ‘리얼’한 모습이 공개될 전망이다.

지난주 멘탈관리학 특강을 펼친 가수 솔비에 이어 이번 주에도 특별한 일일 교사가 ‘아이돌학교’를 방문해 유용한 수업을 펼치며 학생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