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렉티브아츠, ‘Note#2 – 나의 그늘’ 발매…윤지영 참여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콜렉티브아츠 '나의 그늘' / 사진제공=문화인

콜렉티브아츠 ‘나의 그늘’ / 사진제공=문화인

싱어송라이터 크루 콜렉티브아츠가 새 싱글을 선보인다.

콜렉티브아츠의 새 싱글 ‘Note#2 나의 그늘’이 27일 정오에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콜렉티브아츠는 숨어있는 싱어송라이터들의 독창성이 돋보이는 자작곡을 매월 선보이는 크루다. 첫 싱글 ‘밤이 되어줄게(with. 유형주)’로 활동을 시작했다.

두 번째로 매력적인 보컬 윤지영이 객원 뮤지션으로 참여했다.

‘Note#2 나의 그늘’은 윤지영이 직접 작사·작곡한 곡이다. 쓸쓸한 감성과 담담한 보컬이 돋보인다. 가난한 마음이지만 위로가 되어주는 그늘을 서정적인 가사로 표현했다.

윤지영은 “노랫말을 담담하게 뱉을 자신이 없어 녹음하는 전 날까지도 방에 앉아 한참 울었다”며 “그럼에도 ‘나의 그늘’은 제게 가장 큰 위로이고 솔직할 수 있는 노래다. 많은 분들께도 위로가 될 수 있는 노래로서 사랑 받고 싶다”고 밝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