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틴크러시’ 위키미키, 펑키부터 걸리시까지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위키미키 스틸컷

위키미키 스틸컷

오는 8월 8일 데뷔하는 그룹 위키미키(Weki Meki)가 데뷔 앨범 ‘위미'(Weki Meki 1st Mini Album WEME)의 더블 컷 이미지를 공개했다.

위키미키(최유정 김도연 지수연 엘리 세이 루아 리나 루시)는 27일 0시 판타지오 공식 SNS를 통해 더블 컷 티저 이미지를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위키미키는 두 명씩 조합을 이뤄 완벽한 호흡을 과시하고 있다. 김도연과 루시는 모델처럼 늘씬한 몸매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세이와 엘리는 청순함과 시크함을 동시에 보여준다. 최유정과 리나는 작지만 남다른 카리스마를 선사하고 있다. 지수연과 루아는 도시적인 매력이 돋보인다.

위키미키

위키미키

이번 데뷔 앨범에서 위키미키는 8인8색의 개성 넘치는 ‘틴크러시’ 콘셉트를 내세웠다. 틴에이저의 ‘틴(teen)’과 걸크러시의 ‘크러시(Crush)’를 합성한 ‘틴크러시’로 펑키(funky)와 걸리시(girlish)를 넘나들 전망이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