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사남’, 수목극 1위… ‘다만세’·’7일’ 바짝 뒤쫓아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MBC '죽어야 사는 남자' / 사진=방송화면 캡처

MBC ‘죽어야 사는 남자’ / 사진=방송화면 캡처

지상파 수목극 경쟁이 치열하다.

27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의 집계에 따르면 26일 방송된 MBC ‘죽어야 사는 남자’ 5회와 6회는각각 8.1%(이하 전국기준), 9.4%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8.6%, 9.6%)보다 하락한 수치지만 동시간대 1위에 해당한다.

SBS ‘다시 만난 세계’와 KBS2 ‘7일의 왕비’는 ‘죽어야 사는 남자’의 뒤를 바짝 쫓고 있다. ‘다시 만난 세계’는 6.3%, 7.5%, ‘7일의 왕비’는 6.5%의 시청률을 나타냈다.

‘죽어야 사는 남자’가 동시간대 1위를 지키고 있지만 시청률이 하락세를 보이고 있고, ‘다시 만난 세계’는 이연희와 여진구의 만남으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7일의 왕비’ 역시 종영을 앞두고 시청률이 소폭 상승하고 있어서 수목극 경쟁이 어떤 결과를 낳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