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만세’ 여진구, 이연희에 취중 고백 “반기는 사람 없는데 왜 돌아온 걸까”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SBS '다시만난세계' / 사진=방송화면 캡처

SBS ‘다시만난세계’ / 사진=방송화면 캡처

SBS ‘다시 만난 세계’의 이연희가 여진구에게 미안한 마음을 내비쳤다.

26일 방송된 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에서 성해성(여진구)과 정정원(이연희)은 소맥 데이트를 즐겼다. 성해성은 정정원을 찾아가 함께 술을 마시자고 했다. 하지만 미성년자인 해성은 술을 살 수 없었고 정정원이 술과 안주를 사왔다.

그사이 성해성은 혼자 소맥을 타마셨다. 그런데 해성은 맥주보다 소주를 많게 넣어 소맥을 만들었다. 결국 성해성은 만취했다. 만취한 성해성은 정정원에 취중고백을 했다. 그는 “나도 내가 여기 왜 왔는지 몰라. 반기는 사람이 없는데 왜 왔는지 모르겠어”라며 “난 그냥 동생들 인생 망치고 온 사람이야. 동생들은 내가 보고 싶어하지 않아”라고 털어놨다.

정정원은 성해성을 부른 사람이 자신이라고 생각했다. 잠든 해성을 바라보며 정원은 “내가 미안해”라고 말했다.

정정원은 자신이 성해성을 불렀다고 생각했다. 이에 잠든 성해성을 바라보며 정정원은 “성해성, 내가 미안해”라고 사과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