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미널 마인드’ 문채원 “수사물 출연 처음…현장 분위기 로코처럼 밝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크리미널 마인드'에 출연하는 이준기(왼쪽부터) 문채원 손현주 / 사진=V라이브 캡처

‘크리미널 마인드’에 출연하는 이준기(왼쪽부터) 문채원 손현주 / 사진=V라이브 캡처

문채원이 tvN ‘크리미널 마인드’ 현장 분위기는 밝다고 말했다.

문채원은 네이버 V라이브 ‘크리미널 마인드 앞터V’를 통해 이날 처음으로 방송되는 tvN 새 수목드라마 ‘크리미널 마인드’를 홍보했다.

“수사물은 처음 출연한다”는 문채원은 “해보지 않았던 액션을 소화해야 했고 지금까지 몇 번의 액션신을 촬영했는데 재밌게 즐겁게 찍었다”고 밝혔다. 이어 “특별히 수사물이라고 해서 현장 분위기가 진지하진 않다. 오히려 현장 분위기는 로맨틱 코미디처럼 밝다”고 했다.

‘크리미널 마인드’는 미국 CBS 방송국의 인기 드라마 ‘크리미널 마인드’를 한국 배경으로 리메이크한 범죄 심리 수사극이다. 범죄자의 입장에서 그들의 심리를 꿰뚫는 프로파일링 기법이 어느 드라마보다도 자세하고 현실적으로 그려질 예정이다. 26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수·목요일 오후 10시 50분 tvN에서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