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 여자친구 유주 “데뷔 초 마마무 문별과 닮은꼴로 통해”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 사진=방송화면 캡처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 사진=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여자친구 유주가 마마무 문별과 친해지고 싶다고 밝혔다.

여자친구와 마마무는 26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 출연했다.

이날 오프닝에서 여자친구 멤버들은 마마무 멤버 중 친해지고 싶은 사람을 꼽았다. 유주는 문별을 꼽으며 “문별 선배가 워낙 아름다우신데 데뷔 때 나와 닮은꼴이라는 얘기가 있었다”고 말했다. 문별은 고개를 끄덕이며 유주의 말에 동의했다.

‘주간아이돌’은 매주 수요일 오후 6시 MBC에브리원에서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