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설리, ‘플레이보이’ 표지 NO…허위 인쇄물 유포 강경 대응”(공식입장)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설리,포토콜

설리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설리가 남성잡지 플레이보이 창간호 커버 모델로 나섰다는 보도를 반박했다.

설리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6일 텐아시아에 “설리는 플레이보이 표지 촬영과 인터뷰를 진행한 사실이 전혀 없으며, 계획 또한 없다”고 강력하게 부인했다. 이어 “무단으로 허위 인쇄물 제작 및 유포한 자에 대해 강경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플레이보이가 사전 제작한 창간 준비호를 공개하며 설리가 창간호 모델로 나서고 인터뷰도 진행했다고 보도했다. 플레이보이 한국판이 미국 플레이보이 본사와 정식으로 계약을 맺고 처음 발행되는 만큼 설리가 창간호 모델이 됐다는 설명도 덧붙였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