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폴레옹’, 원작자 티모시 윌리엄스 방한..”감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나폴레옹' 원작 극본가 앤드류 세비스톤(왼쪽), 작곡가 티모시 윌리엄스 / 사진제공=쇼미디어그룹

뮤지컬 ‘나폴레옹’ 원작 극본가 앤드류 세비스톤(왼쪽), 작곡가 티모시 윌리엄스 / 사진제공=쇼미디어그룹

뮤지컬 ‘나폴레옹’의 아시아 초연 개막을 기념하기 위해 원작자인 극본가 앤드류 세비스톤(Andrew Sabiston)과 작곡가 티모시 윌리엄스(Timothy Williams)가 방한했다.

티모시 윌리엄스는 브로드웨이와 헐리우드에서 활동하며 영화 ‘300’ ‘왓치맨’과 뮤지컬 ‘위키드’ 등의 음악을 만들었다. 각종 시상식에서 58개의 트로피를 안으며 그 실력을 인정받았다. 아울러 앤드류 세비스톤은 약 900편의 드라마, 영화, 뮤지컬 등 다양한 분야의 작품을 집필했다.

‘나폴레옹’은 지난 15일 막을 올려 알프스 원정, 황제 대관식, 워털루 전투 등 시대를 재현한 화려한 무대와 웅장한 넘버, 배우들의 가창력으로 호평을 얻었다.

공연을 관람한 티모시 윌리엄스는 “뮤지컬은 관객들이 흥얼거리고, 공연을 보고 난 뒤 여운을 남기는 넘버가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넘버를 강렬하게 살려내는 한국 배우들의 가창력에 감탄했다”고 말했다. 앤드류 세비스톤 역시 “한국은 트리플 캐스트로 각 배우들 마다 자신만의 독특한 관점을 배역에 녹여낸다. 그들의 재능과 연기에 놀랐다”고 밝혔다.

‘나폴레옹’은 나폴레옹의 삶과 야망을 그리며 임태경·마이클 리·한지상·정선아·박혜나·홍서영·김수용·정상윤·강홍석 등이 출연한다. 오는 10월 22일까지 잠실 샤롯데씨어터.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