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눈덩이 콘서트’, 8월 27일 개최…SM·미스틱 아티스트 총 출동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눈덩이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눈덩이 프로젝트' 제공

‘눈덩이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눈덩이 프로젝트’ 제공

음악 예능 프로그램 ‘눈덩이 프로젝트’가 오는 8월 29일 ‘2017 눈덩이 콘서트’를 개최한다.

‘눈덩이 프로젝트’는 제작진은 26일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오는 8월 29일 오후 8시에 ‘2017 눈덩이 콘서트’를 개최한다”며 “본 콘서트를 위해서 그동안 ‘눈덩이 프로젝트’에 참여했던 윤종신, 헨리, 박재정, NCT 마크 외에도 SM과 미스틱의 뮤지션들이 다수 참여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박재정의 NCT 마크를 향한 팬심에서 시작된 ‘눈덩이 프로젝트’는 SM과 미스틱 양사의 협업으로 이어졌고 이제는 두 회사가 공동으로 개최하는 콘서트까지 확장됐다. ‘눈덩이 프로젝트’가 ‘2017 눈덩이 콘서트’로까지 그 규모가 확장된 이야기의 전말은 방송에서 곧 공개될 예정이다.

지난 21일 박재정과 마크는 신곡 ‘레모네이드 러브(Lemonade Love)’를 공개했다. ‘레모네이드 러브’는 윤종신, 헨리의 프로듀싱을 바탕으로 박재정, 마크가 작사에 참여해 기대를 모았다. ‘레모네이드 러브’는 공개하자마자 각종 음원사이트 순위권 차트에 진입하며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이외에도 SM과 미스틱의 아티스트들의 음원이 공개될 전망이다.

‘2017 눈덩이 콘서트’에서는 박재정과 마크의 듀엣무대 외에도 다양한 무대가 준비되어 있다. 또 이날 공연은 네이버 TV와 V라이브를 통해 일부만 방송되며 오직 현장에서만 축제의 열기를 온전히 느낄 수 있다.

‘눈덩이 프로젝트’ 제작진은 “이번 콘서트는 그동안 ‘눈덩이 프로젝트’를 함께 지켜온 눈덩이 팬들과 함께 즐기는 무대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2017 눈덩이 콘서트’의 예매는 YES24를 통해 오는 8월 3일 오후 2시부터 시작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