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작’ 유준상, “끝까지 버틴다…바닥을 기는 한이 있어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조작'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조작’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SBS 월화드라마 ‘조작’의 유준상이 마지막까지 버티기로 결심했다.

25일 방송된 ‘조작’에서는 이석민(유준상)이 사직서를 찢었다.

이석민은 사무실로 돌아간 뒤 오유경(전혜빈)에게 “철호(오정세)는 어쩌자고 그렇게 엄청난 짓을 했을까”라고 물었다.

오유경은 “어떻게 알겠어. 그렇게 가버렸는데”라고 답했다. 이어 “그거 내놔요. 그거 뺏으러 왔다”면서 이석민의 사직서를 빼앗으려 했다.

이에 이석민은 “걱정 마. 바닥을 기는 한이 있어도 끝까지 버틴다”라고 말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