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 대 흥”…’주간아이돌’ 마마무 VS 여자친구, 대체불가 매력대결 예고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 걸그룹 여자친구와 마마무가 등장한다.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 걸그룹 여자친구와 마마무가 등장한다.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마마무와 여자친구가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 동시 출격한다.

오는 26일 오후 6시 방송되는 ‘주간아이돌’은 여름방학특집 1탄으로 마마무와 여자친구를 초대한다. ‘주간아이돌’은 ‘비글돌 대 비글돌’을 주제로 아이돌 대표 흥부자 마마무와 여자친구의 대결을 예고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마마무와 여자친구는 신상 코너 ‘이 코너 주인공은 너야 너’의 두 번째 주자로 나섰다. 게임 결과에 따라 미션과 벌칙자가 선정되는 코너로 이번 벌칙 팀은 과연 누가 될지 시작부터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두 팀은 역대급 야외 벌칙을 걸고 다양한 미션들에 도전 했다. 일 바지를 입고 엉덩이로 스튜디오를 가로지르는 ‘엉덩이 달리기’ 대결부터 두 팀의 자존심을 건 기상천외한 고음 대결까지 ‘비글돌’들의 몸을 사리지 않는 예능 투혼 때문에 스튜디오에는 시종일관 웃음이 끊이지 았았다.

‘주간아이돌’ 제작진은 “녹화가 진행될수록 마마무와 여자친구는 대결을 떠나 두 팀만의 예능 케미를 발산 하며 흥 넘치는 녹화 분위기를 조성했다”며 본 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높였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