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장감↑설렘↑’…’학교 2017’ 김세정의 팔색조 매력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학교 2017' 김세정 / 사진=방송 화면 캡처

‘학교 2017’ 김세정 / 사진=방송 화면 캡처

걸그룹 구구단의 멤버 김세정이 KBS2 월화드라마 ‘학교 2017’에서 열연을 펼치며 활약 중이다.

김세정은 지난 24일 방송된 3회에서 의문의 학생 ‘X’의 존재를 밝혀 누명을 벗으려는 진지한 모습부터 소녀의 설레는 모습까지 표현하며 팔색조 연기를 선보였다.

금도고 의문의 학생 ‘X’와 공범자로 몰린 라은호(김세정)로 인해 상벌 제도가 생겨났다. 웹툰 특기자 전형으로 한국대학교 입시만을 꿈꾼 라은호는 벌점을 없애기 위해 ‘X’ 찾기에 열을 올렸다. 이사장(이종원)의 아들이자 반항아인 현태운(김정현)과 엄친아 송대휘(장동윤)의 뒤를 밟으며 추리했다. 김세정은 ‘X’를 향한 의심을 늦추지 않는 진지한 모습으로 극적 긴장감을 올렸다. 또 시청자들을 미소를 짓게 만드는 코믹 열연으로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현태운과 교장실에서 밀착하는 장면에선 섬세한 눈빛 연기로 설렘을 유발했다.

김세정의 다채로운 매력이 빛나는 ‘학교 2017’은 매주 월, 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