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함도’, 한국영화 역대 예매량 1위 등극… 흥행 청신호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영화 '군함도' 포스터 /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영화 ‘군함도’ 포스터 /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영화 ‘군함도'(감독 류승완)의 기세가 거침 없다. ‘군함도’는 24일 현재까지 개봉한 올해 영화를 포함해 한국영화 역대 예매량 1위를 기록했다.

24일 오전 10시 영진위 통합전산망 예매 점유율 63.6%, 예매 관객수 17만9553명(시사회 제외 시 16만8411명)을 기록했다. 이는 한국영화 사상 역대 최고 사전 예매량 수치이자 종전 ‘은밀하게 위대하게'(9만 7000명)를 뛰어넘는 기록이다. 또한 역대 박스오피스 1위의 ‘명량'(5만 3000명)과 1270만 관객을 돌파한 ‘암살'(3만 3000명), ‘부산행'(7만 4000명)의 개봉주 월요일 오전 10시 기준 예매 관객수의 2~3배 뛰어넘은 수치다.

‘군함도’는 일제 강점기, 일본 군함도(하시마, 군함 모양을 닮아 군함도라 불림)에 강제 징용된 후 목숨을 걸고 탈출을 시도하는 조선인들의 이야기다. 수많은 사람들이 희생된 비극적인 역사를 압도적 규모로 재연한 탈출신이 선사하는 카타르시스는 물론 정상급 배우들의 혼을 다한 열연으로 전 세대의 공감을 불러 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오는 26일 개봉.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