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경찰’ 이주승, 오대환에 “비리 경찰 비주얼” 굴욕 선사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오대환/사진=MBC에브리원 '시골경찰'

오대환/사진=MBC에브리원 ‘시골경찰’

MBC 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시골경찰’의 이주승이 오대환에게 “비리 경찰 비주얼이다”라고 말했다.

24일 방송 될 ‘시골경찰’ 2회에서는 정식적으로 경찰 생활을 시작하게 된 배우 4인방의 모습이 그려진다.

경찰 임명식을 마친 후 근무지인 용담치안센터로 이동하던 중 순찰차를 운전하던 배우 최민용은 “대환의 얼굴을 보니 범인을 체포해서 가는 기분이다” 라고 말했다. 이어 막내 이주승은 “비리 경찰 비주얼”이라고 말하며 연타를 날려 오대환의 눈총을 받기도 했다.

하지만 오대환의 굴욕은 여기서 끝나지 않았다. 근무지에 도착해 필요한 물품을 배급 받던 그는 점검 차 본인의 팔목에 수갑을 채웠다. 경찰복을 입고 있음에도 수갑이 어색하지 않은 모습에 경찰 동료들의 웃음을 샀다.

‘시골경찰’은 24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