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측 “9월 컴백 목표로 작업 중”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보이그룹 방탄소년단(랩몬스터 슈가 진 제이홉 지민 뷔 정국)이 9월 국내 컴백을 목표로 신보를 작업 중이다.

방탄소년단의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측 한 관계자는 24일 오후 텐아시아에 이 같이 밝히고 “음반의 형태나 구체적인 발매 일정은 정해지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지난 2월 ‘윙스(WINGS) 외전: 유 네버 워크 어론(You Never Walk Alone)’ 이후 7개월 만에 컴백하게 된다.

그동안 방탄소년단은 월드 투어를 통해 전세계를 누볐고 5월에는 빌보드 뮤직 어워즈에서 톱 소셜 아티스트 부문을 수상하며 글로벌 스타로 자리매김했다. 현재 월드 투어를 마무리지은 뒤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