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8월 4일 컴백 확정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위너 티저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위너 티저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보이그룹 위너(강승윤 송민호 김진우 이승훈)가 8월 4일 컴백한다. 이날 오후 4시 공개되는 신보의 타이틀은 ‘아워 트웬티 포(OUR TWENTY FOR)’로 지난 4월 발매한 ‘페이트 넘버 포(FATE NUMBER FOR)’ 이후 4개월 만의 신보다.

위너는 4인조로 팀을 재편한 뒤 4월 4일 오후 4시 신곡을 발표하는 독특한 전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번에도 이른바 ‘컴백 넘버’로 ‘4’를 유지했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24일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이미지는 야외 수영장을 배경으로 촬영됐다. 앞서 양현석 YG 대표 프로듀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미국 하와이에서 신곡 뮤직비디오를 촬영하는 위너의 모습을 공개하기도 했다.

티저 이미지와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으로 위너의 신곡이 여름을 겨냥한 시원한 곡임을 예상할 수 있다.

위너는 지난 활동곡 ‘릴리 릴리(REALLY REALLY)’로 음원 차트 및 아이튠즈 해외 21개국 1위,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 등 기록을 세운 바. 이번 신보로 ‘대세’ 행보를 이어갈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