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긴어게인’ 영국편, 분당 최고 시청률 7% 돌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비긴어게인' 방송 캡쳐

/사진=JTBC ‘비긴어게인’ 방송 캡쳐

JTBC 예능프로그램 ‘비긴어게인’ 영국 편이 분당 최고시청률 7%를 돌파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비긴어게인’ 영국편은 시청률 5.7%(닐슨코리아 집계,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을 기록했다. 이는 동시간대 비지상파 프로그램 중 가장 높은 수치로 분당 최고시청률은 7.1%까지 올랐다.

최고의 1분은 이소라가 ‘Two Sleepy People’을 체스터의 거리에서 열창하는 부분이다. 이날 이소라는 생애최초로 ‘비긴 어스’ 멤버들과 다함께 하는 버스킹이 아닌 유희열의 피아노 반주만으로 단독 공연에 도전했다.

이소라는 늘 앞장서서 행인들의 시선을 끌어주는 윤도현의 부재에 긴장한 모습을 보였지만 이내 특유의 감성으로 현지인을 사로잡았다. 한 노인은 이소라와 유희열의 공연에 한참을 멈춰서 감상하다가 돈을 직접 건넸다.

이외에도 ‘비긴 어스’ 멤버들은 아일랜드와는 또 다른 영국의 분위기를 만끽하며 다양한 음악을 선보였다. 윤도현은 거리의 참전군인과 함께 즉석 기타 연주를 했고 유희열은 성당 옆 잔디밭에 앉아 부드러운 음색으로 노래하기도 했다.

‘비긴어게인’은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30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