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우리, CI ENT와 전속 계약..김동완과 한솥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최우리 / 사진제공=CI ENT

배우 최우리 / 사진제공=CI ENT

배우 최우리가 신화 김동완의 소속사 CI ENT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2004년 뮤지컬 ‘그리스’로 데뷔한 최우리는 ‘명성황후’ ‘헤드윅’ ‘넌센세이션’ ‘캐치미이프유캔’ ‘웨딩싱어’ ‘브로드웨이 42번가’ ‘형제는 용감했다’ ‘오케피’ 등에 출연하며 뮤지컬 배우로서 실력을 쌓았다.

뿐만 아니라 영화 ‘전우치’ ‘댄싱퀸’, 드라마 ‘시그널’ 등에도 모습을 드러내며 얼굴을 알렸다. 현재는 tvN 월화드라마 ‘하백의 신부’에서 조염미 역으로 출연 중이다.

CI ENT는 “최우리는 재능과 매력을 지닌 배우”라며 “앞으로 다채로운 영역에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