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김정근♥이지애 커플 합류…육아로 격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 / 사진제공=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 / 사진제공=SBS

방송인 김정근-이지애 커플이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 합류한다.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정근-이지애 부부가 24일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을 통해 8년 차 부부의 결혼 생활을 공개한다. 방송에서는 두 사람이 결혼 7년 만에 얻은 생후 6개월 딸 서아도 공개될 예정이다.

예능과 교양을 종횡무진하며 KBS 간판 아나운서로 사랑받은 이지애와 탁월한 진행 능력을 선보인 MBC 아나운서 출신 김정근의 만남은 결혼 당시 큰 화제와 부러움을 동시에 샀다. 하지만 ‘너는 내 운명’에 포착된 8년 차 부부의 결혼 생활은 결코 알콩달콩 하지만은 않았다.

현재 프리랜서 방송인으로 활발히 활동 중인 워킹맘 이지애와 프리랜서 선언 후 퇴직 4개월 차로 집에서 육아만 하고 있는 김정근이 “서로 자신이 더 힘들다”며 격돌한 것. 특히 김정근은 ‘남자가 혼자 아이를 본다는 게 얼마나 힘든지 아내에게 보여주고 싶다’며 주부 우울증이 온 상태임을 공개하기도 했다.

실제로 남편이 혼자 아이를 보는 모습을 스튜디오에서 처음 목격한 이지애는 이런 김정근의 마음과는 달리 거칠고 서툰 육아에 연신 잔소리를 쏟아내며 두 사람의 ‘동상이몽’을 여실히 드러냈다.

‘너는 내 운명’ 제작진은 “정돈된 모습만 보이던 아나운서 시절과는 달리, 육아와 가사를 오가며 점점 초췌해져 가는 김정근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 밝혀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키웠다.

초보 아빠 김정근의 육아기는 24일 오후 11시 10분 ‘너는 내 운명’에서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